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가수 채연, 고혹적 록의 화신으로 변신

기사승인 2009.09.01  00:00:00

공유
default_news_ad1

- 남성잡지 '스터프' 9월호 표지모델로 섹시와 파워풀한 모습 공개

[서울투데이] 귀여운 안무와 멜로디의 '바보야'로 상큼한 매력을 내뿜고 있는 가수 채연이 남성잡지 '스터프' 9월호서 록커로 변신해 이제까지 보여주지 않았던 파워풀한 모습을 공개한다.

  
여신으로 분한 클래지콰이 호란의 색다른 이미지를 끌어내 화제를 일으킨 스터프는 9월호 모델 채연과 함께 강인함과 섹시미를 지닌 록커라는 주제로 촬영을 진행했다.

채연은 반짝거리는 징이 박힌 가죽 재킷부터 드레스까지 총 5가지 콘셉트를 짧은 시간 안에 모두 능숙하게 소화하고, 특유의 눈웃음과 섹시한 표정으로 촬영 스텝들을 매료시켰다.

촬영을 진행한 스터프 관계자는 "록커로 변신한 그녀가 다소 경직되거나 과격해 보이지 않을까 걱정했지만 감출 수 없는 섹시미가 한껏 발산 됐고, 하늘거리는 아이보리색 드레스를 입고 촬영할 때조차 고양이를 연상케 하는 특유의 '채연표' 웃음을 겸비한 글래머러스한 매력이 잘 드러난 성공적인 촬영이었다"고 전했다.

특히 촬영 후 인터뷰에서 만난 그녀는 웬만한 얼리어댑터 못지않은 기기사랑을 자랑했다.

기계에 욕심 많은 여자 채연은 "무인도에 하나만 가져갈 수 있다면, 당연히 인터넷 되는 노트북이죠"라고 말며 국내에는 아직 출시되지 않은 아이폰을 쓰기 위해 해외에서 개통해 국내에 로밍을 하는 방법으로 사용할 정도로 애착을 과시했다.

게다가 최신 기기들의 트렌드와 특징을 모두 꿰고 있어 담당 기자를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일 욕심이 많아 무엇이 됐든 일에 방해받는 걸 싫어해 결혼 생각은 아예 해본적이 없다는 그녀는 정규 앨범과 연말 콘서트를 준비에 한창이다.

로커로 변신한 채연의 화보는 남성 패셔놀로지 잡지 스터프 9월호에서 공개된다.

 

ⓒ 서울투데이(http://www.sul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홍정인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