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재미로 개(犬) 연쇄도살 고교생 구속‥'동물학대혐의' 첫 영장

기사승인 2011.01.22  00:00:00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서울투데이=김성수 기자]재미로 남의 집 개를 훔쳐 연쇄 도살한 고교생들이 무더기로 적발됐다.

경기도 양주경찰서는 재미 삼아 연쇄적으로 개를 도살한 혐의(동물보호법 위반 등)로 A(18)군 등 2명에 대해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하고 같은 혐의로 B(18)군 등 5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해 12월30일 오전 1시께 양주시 백석읍 오산리에서 개를 훔친 뒤 인근 공터로 끌고 가 둔기로 때려 도살하는 등 한달 사이 같은 수법으로 개 9마리를 도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에서 양주지역 모 고등학교 재학 중인 이들은 총 10마리를 훔쳐 9마리를 도살한 뒤 땅에 묻거나 그냥 버렸으며, 1마리는 도망가 놓친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은 경찰에서 "밤시간대 몰려다니다 재미삼아 개를 도살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동물사랑실천협회 박소연 대표는 "이번 영장신청은 국내에서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에 대한 첫 구속영장 신청이며 영장이 발부된다면 동물 학대로 구속되는 첫 사례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경찰은 개 연쇄 도살 의혹을 제기한 동물사랑실협회가 이들이 개 18마리를 잔인한 수법으로 도살했다고 주장하고 있어 추가 범행이 있는지 수사를 계속하고 있다.

김성수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