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조현오 前 경찰청장, '수뢰의혹'‥피의자 신분 검찰 출두

기사승인 2015.08.03  12:18:18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투데이=한명준 기자] 조현오(60) 전 경찰청장이 수뢰 의혹을 받고 있는 가운데 조사를 받기 위해 3일 부산지검에 출두했다.

▲ 조현오 전 경찰청장(자료사진)

조 전 청장은 이날 오전 9시 5분께 부산지검에 도착해 기자들에게 “돈받은 사실이 없다”며 “모든 진실은 법정에서 밝혀질 것”이라며 수뢰 의혹에 대해 강하게 부인했다.

부산지검 특수부(부장검사 김형근)는 조 전 청장을 뇌물수수 의혹과 관련해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했다.

검찰은 지역 중견 건설업체 실소유자 정모(51) 씨가 조 전 청장에게 5000만 원을 건넸다는 진술을 토대로 2개월 이상 수사를 벌인 끝에 마침내 이날 조 전 청장을 소환조사한다.

검찰은 이날 정 씨와 조 전 청장간의 대질심문을 벌이는 방안도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한명준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