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오메가-3, 위암· 대장암 발생 억제ᆢ세계 최초 국내서 입증

기사승인 2016.10.10  12:40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투데이=이미영 기자] '오메가-3'가 위암, 대장암, 위장관 합병증 등 난치성 소화기질환에 효과적임을 세계 최초로 국내 연구진이 입증했다.

▲ 분당차병원 소화기내과 함기백 교수.(자료사진)

차병원그룹 분당차병원은 "소화기내과 함기백(사진) 교수팀이 세계 최초로 오메가-3가 위암, 대장암, 위장관 합병증 등 난치성 소화기질환에 효과적임을 입증했다"고 10일 이같이 밝혔다.

이번 연구성과는 세계적인 암 생물학 학술지 온코타깃(Oncotarget, Impact Factor: 6.5), 융합과학 분야 권위지인 사이언티픽 리포츠(Scientific Reports, Impact Factor: 6.0), 국제 암기구(IARC)의 공식학술지인 인터내셔널저널 오브 캔서(International Journal of Cancer, Impact Factor: 5.5) 세계적으로 저명한 학술지 3곳에 동시 게재됐다.

이번 연구는 미래창조 과학부의 미래기술기반 연구비의 지원으로 이뤄졌다.

함 교수팀이 오메가-3를 섭취한 쥐와 일반 쥐를 비교 연구한 결과, 오메가-3를 섭취한 쥐가 대조군에 비해 헬리코박터 필로리균 감염에 의한 위암 발생, 대장선종∙궤양성대장염∙크론병의 재발방지와 대장암 발생 억제효능, 위장관 합병증 발생 빈도 수가 현저하게 감소된 것으로 확인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기존 대장선종 재발 방지 치료법인 대장내시경 검사 추적과 생활습관의 교정 외의 효과적인 치료법을 세계 최초로 발견한 것이라 의미가 크다.

또 위장 출혈이나 위 천공 등의 합병증이 예견되는 관절염 약제의 부작용을 원천적으로 봉쇄할 수 있다는 것을 처음으로 규명한 것으로, 향후 오메가-3가 난치성 소화기질환 치료에서 매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된다.

오메가-3는 고등어와 같은 등푸른 생선, 연어, 그리고 호두나 아몬드와 같은 견과류에 많이 포함돼 있다. 치매 예방, 동맥경화증 예방, 면역증진 등에 효과적인 DHA, EPA성분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이미 임상을 통해 동맥경화증의 치료제로도 허가 받은 바 있다.

함기백 교수는 "이번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한국인 암 사망원인 중 1위인 위암의 예방은 물론 노년층 증가에 따른 관절염 약 등의 부작용(위장관 합병증)을 경감시킬 수 있는 새로운 오메가-3 지방산 기반 약제 개발, 대장선종 재발방지를 위한 형태의 오메가-3 지방산 캡슐 개발을 위한 임상시험을 시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미영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