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시화 국가산업단지에 생·공용수 안정적 공급시설 준공

기사승인 2016.11.14  17:54:11

공유
default_news_ad1

- 현대식 자외선 고도정수처리시설 도입…산업단지 및 시흥시·안산시에 맑은 물 공급

[서울투데이=이경재 기자] 국토교통부와 K-water는 시화지구Ⅰ단계 확장단지(멀티테크노밸리)의 개발계획에 맞추어 생활 및 공업용수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2005년부터 추진해 온 '시화 멀티테크노밸리(MTV) 공업용수도 건설사업'을 마치고 오는 15일 준공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 사업 계획평면도

14일 국토부에 따르면 금번 용수공급시설이 완료됨에 따라 시화지구 멀티테크노밸리(약 9.9㎢)에 신규로 입주하는 기업 및 주거단지 시설 등에 일 6만 5천톤의 생활 및 공업용수(생활 4만 6천톤, 공업 1만 9천톤)를 기업 등이 필요로 하는 시기에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게 됐다.

또한 기존 정수장(시흥)에는 국내 최초로 자외선 살균 방식의 현대식 고도정수처리 시설을 도입해 일반 정수처리공정에서는 제거하기 어려운 물속의 맛·냄새 등을 효과적으로 제거해, 시화지구뿐만 아니라 기존 급수구역인 시흥시 및 안산시에도 보다 안전하고 맛있는 물을 공급한다.

아울러, 본 사업은 신규 수원개발 없이 기존 정수장의 남는 물을 최대한 활용해 신규 개발지역에 공급하는 급수체계조정 형태의 사업으로 시행해 신규 취수원 개발에 따른 환경파괴를 최소화하고, 국가 공공건설사업 예산도 당초 계획당시의 사업비보다 약 362억 원을 절감해 2008년에는 국토부 공공건설 사업비 절감 우수사례 현장으로 채택되기도 했다.

시화 멀티테크노밸리(MTV) 공업용수도 건설사업에는 관로 9.8km(직경 800~500mm), 가압장 1개소, 고도정수처리 1개소 등의 시설에 총 429억 원이 투입됐다.

이번 사업의 준공으로 국가산업단지에 안정적인 용수공급을 통한 국가경쟁력 강화 및 시흥시, 안산시 지역주민들의 물 복지 증진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경재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