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고기 안 돼! 치킨 안 돼!"‥모두를 뒷목 잡게 한 남편의 사연은?

기사승인 2017.03.13  16:49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투데이=홍정인 기자] 빼어난 외모를 자랑하는 개그우먼 김승혜와 능글맞은 매력으로 팬들에게 더 친근감을 주는 방탄소년단 진과 지민이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 출연해서 그간 숨겨온 입담을 과시했다.

▲ KBS

이날 녹화에는 남편 때문에 스트레스받는 60대 여성이 출연했다. 저희 남편은요. “붉은 고기는 절대 안 돼! 닭은 구워서 껍질을 벗겨 먹어야지. 회는 날 거잖아! 인스턴트 조미료도 안 돼! 온통 먹으면 안 될것 투성이이다.

저희 집에는 ‘섭취금지음식’목록까지 있어서 못 살겠어요”라며 사연을 보냈다. “가족의 건강을 위해서” 라고 답한 남편은 정작 자신은 먹고 싶은 음식을 먹으며 건강에 나쁜 음식을 섭취하고 있는 걸로 밝혀져 눈총을 사기도 했다.

이에 이영자는 “가족의 건강을 위해서라지만 정작 주인공에게 끊임없이 지적만 하고 있어서 스트레스 때문에 더 건강이 안 좋아진다”고 질책했다.

신동엽 역시 자신의 어머니 얘기를 어렵게 꺼내며 “술, 담배도 전혀 안 했던 어머니가 단지 아들에 대한 미안함 때문에 스트레스로 병을 얻어 일찍 돌아가셨다”며, “주인공이 스트레스받지 않도록 앞으로 지적보다는 챙겨주는 행동을 해야 된다”고 당부했다.

한편 주인공은 남편의 답답한 대답에 신경에 충격이 와 뒷목을 잡는 등 녹화 중단 사태가 생기기도 했다.

남편의 건강염려증으로 고민인 이 사연은 오늘(13일) 밤 11시10분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 공개된다.

홍정인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