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쌀국수용 벼는 일반벼보다 이앙시기가 빨라요!

기사승인 2017.04.13  13:06:47

공유
default_news_ad1

- 농진청, 일반벼보다 1주일 빠른 5월24일 전 이앙 당부

[서울투데이=이경재 기자] 농촌진흥청은 쌀국수용 통일형 벼의 원료곡 원가를 절감하기 위해 안정적인 수량을 확보할 수 있는 적정 이앙시기를 소개했다.

▲ 쌀국수용 벼는 일반벼보다 이앙시기가 빨라요!

쌀국수 가공 전용품종인 ‘새미면’과 ‘팔방미’는 아밀로스 함량이 높은 통일형 벼품종으로 일반 밥쌀용 품종과는 다른 이앙시기에 재배하는 기술이 요구된다.

통일형 벼는 일반벼와 인도형벼의 중간형으로 1970년대 우리나라 식량자급의 주역이 됐던 벼 품종이다.

쌀국수용 통일형 벼는 일반벼와 달리 4월24일경 파종해 이앙시기는 5월24일 전이 알맞다.

국립식량과학원 남부작물부에서는 2015년∼2016년 새미면과 팔방미의 최대수량을 위한 이앙시기 조사를 경남 밀양에서 실시한 결과, 새미면은 5월24일에 이앙했을 때 10a 당 쌀 수량이 751kg, 팔방미는 5월17일 이앙했을 때 743kg로 가장 높았으며, 그보다 늦어질 경우 수량이 점점 감소했다.

등숙비율은 새미면의 경우 5월24일 이전에 이앙했을 때 86.1% 내외, 팔방미는 5월24일 이전에 이앙했을 때 79.7% 이상으로 높았으나 그보다 늦을 경우 새미면은 5월31일 이앙대비 최대 11.1%, 팔방미는 5월24일 이앙 대비 12.7% 이상 낮아졌다.

또한 완전미 비율은 새미면은 5월17일∼5월31일 사이에 이앙 시 61.9%∼64.5%, 팔방미는 5월17일∼5월24일 사이에 이앙 시 58.2%∼60.5%로 높은 수량을 얻을 수 있는 이앙시기와 비슷했다.

농진청 오명규 논이용작물과장은 “통일형 벼는 빨리 이앙하면 저온에 약해 냉해를 입어 잘 자라지 못하고, 늦게 이앙하면 등숙기에 저온으로 수량과 품질이 크게 떨어질 수 있기 때문에 다수확을 위해 일반벼보다 1주일 정도 빠른 5월24일 전에 이앙해야한다"고 당부했다.

이경재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