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범죄 드라마 '악질경찰'‥1차 포스터·예고편 공개

기사승인 2019.02.20  13:02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투데이=홍정인 기자] 범죄 드라마 '악질경찰'이 오는 3월 개봉을 확정 짓고 1차 포스터와 1차 예고편을 공개했다.

▲ [사진=워너브러더스 픽처스 제공]

이선균의 인생 캐릭터 경신을 예고하고 있는 '아저씨' 이정범 감독의 복귀작 '악질경찰'은 쓰레기같은 악질경찰이 뒷돈은 챙기고 비리는 눈감는 행위를 일삼다 폭발사건 용의자로 몰리고 거대 기업의 음모에 휘말리며 벌어지는 스토리를 전개한고 있다.

공개된 포스터는 이제껏 본 적 없는 이선균의 새로운 얼굴이 시선을 끌며 통화를 하고 있는 조필호는 분노가 폭발하기 일보 직전이다.

일촉즉발의 긴장이 감도는 모습은 그에게 심상치 않은 일이 벌어졌음을 예감케 한다.

여기에 '나보다 더 나쁜 놈을 만났다'라는 카피는 그가 어떤 인물인지, 그를 화나게 만든 '더 나쁜 놈'은 누구일지 궁금증을 더한다.

한편 함께 공개된 1차 예고편은 '공공의 적' 강철중을 뛰어넘는 역대급 경찰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비리경찰을 넘어 분노를 유발하는 악질경찰 조필호, 그의 하루는 경찰이란 걸 믿을 수 없을 만큼 비리와 범죄로 가득하고, "나 경찰 무서워서 경찰 된 사람이야"라고 당당히 말하는 그는 욕설은 기본이고, 폭력도 서슴지 않는다.

심지어 "작업 하나만 더 하자”며 범죄까지 사주해 민중의 지팡이가 아닌 '민중의 곰팡이'라 해도 이상하지 않다.

악질경찰 조필호, 그의 끝이 어디일지 예비 관객들의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드라마 '파스타' 최현욱, 영화 '끝까지 간다' 고건수 등 강렬한 인상의 캐릭터로 관객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겨왔던 이선균이 조필호를 만나 기대를 더하고 있다.

한예종 졸업 작품 이후 17년 만에 호흡을 맞춘 그의 오랜 동료이자 '악질경찰'을 연출한 이정범 감독이 "어디에서도 본 적 없는 모습"이라고 극찬한 이선균의 새로운 얼굴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다.

2019년 상반기 가장 강렬한 범죄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는 영화 '악질경찰'은 독보적인 캐릭터를 소화하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온 이선균을 비롯해 폭발적인 연기력의 박해준, 떠오르는 신예 전소니까지 가세해 탄탄한 드라마와 풍성한 감정까지 예고하고 있다.

여기에 '아저씨'로 한국 액션 영화의 새 지평을 연 이정범 감독이 섬세한 감정과 선 굵은 이야기를 동시에 담아내, '악질경찰'은 또 한 번 범죄 드라마의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할 예정이다.

어디에서도 본 적 없는 이선균의 새로운 얼굴을 기대케 하는 1차 포스터와 조필호의 강렬한 모습을 담은 1차 예고편을 공개하며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는 영화 '악질경찰'은 오는 3월,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다.

홍정인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