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주 완산署 경위, 면허취소 수준 음주운전‥운전하다 차 안에서 "쿨쿨"

기사승인 2019.10.08  20:39:42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투데이=김선일 기자] 전북의 한 경찰서 소속 현직 경찰 간부가 만취 상태로 운전대를 잡았다가 적발돼 경찰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 경찰 간부 음주운전 [자료사진]

8일 전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6일 오후 9시께 전주시 완산구의 한 도로에서 완산경찰서 소속 A경위가 경찰의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당시 A경위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인 0.098%로 측정됐다.

A경위는 이날 술을 마시고 운전하다가 차 안에서 잠이 든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경위가 음주운전 사실을 대체로 인정하고 있다"며 "구체적인 경위는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경찰은 A경위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조사를 마치는 대로 징계위원회에 회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선일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