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당, 신임 사무총장에 박완수‥전략기획부총장 송언석

기사승인 2019.12.02  19:59:12

공유
default_news_ad1

- 대표 비서실장 김명연·신설 전략본부장 주광덕…여연원장에 성동규 내정

[서울투데이=유상철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2일 신임 사무총장에 박완수 의원, 전략기획부총장에 송언석 의원을 임명하는 등 주요 당직자 인선을 단행했다.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단식 중단 나흘만에 당무에 복귀한 가운데 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황 대표는 이날 오후 현장 당무를 보고 있는 청와대 인근 '투쟁텐트'에서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소집해 이같은 당직 인선을 결정했다고 회의에 참석한 당 고위관계자가 전했다.

대표 비서실장에는 김명연 수석대변인을, mbc 기자 출신인 박용찬 당 영등포을 당원협의회 조직위원장을 대변인으로 추가 임명했다.

이와 함께 당 싱크탱크인 여의도연구원장에는 성동규 중앙대 교수를 내정했다. 여의도연구원장은 연구원 이사회 의결을 거친 뒤 최고위 승인을 받아야 한다.

이날 인사는 이날 오후 2시 박맹우 사무총장을 비롯한 주요 당직자 35명이 일괄 사표를 제출한 지 4시간여 만에 나온 것이다.

단식을 하다 쓰러진 뒤 이날 처음으로 당무에 복귀한 황 대표는 이날 오전 투쟁텐트 앞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변화와 개혁을 가로막으려는 세력들을 이겨내겠다. 필요하다면 읍참마속 하겠다"며 강력하고 과감한 당내 인적쇄신을 예고했다.

유상철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