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재원 의원 "경북 상주선거구 재획정‥부당·위법한 조치"

기사승인 2020.03.04  15:27

공유
default_news_ad1

- "겨우 지역발전 계기 마련·재도약 준비하는 상주 시민 소망 도외시한 처사"

[서울투데이=유상철 기자] 경북 상주시·군위군·의성군·청송군을 지역구로 두고 있는 김재원 미래통합당 의원이 이번 4·15총선에서 자신의 지역구가 구역조정된 것과 관련, "선거를 코앞에 두고 선관위에서 이리 떼고 저리 붙여서 새로운 선거구를 만든 것은 심히 부당하고 위법한 조치"라고 반발했다.

▲ 김재원 미래통합당 의원 [자료사진]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산하 국회의원선거구획정위원회는 지난 3일 경북 상주·군위·의성·청송을 상주·문경으로 구역조정했다.

이에 김 의원은 4일 SNS를 통해 "어제 오후 늦게 중앙선관위의 선거구획정 발표가 있었다. 우리 지역구를 상주시와 군위·의성·청송군으로 분리하는 내용이었다"며 "이번 선거구 획정의 기준이 되는 인구 하한선은 13만6565명으로 기존 영양·영덕·봉화·울진 선거구조차 인구 하한선을 초과한다. 경상북도의 경우 선거구를 재획정할 이유가 없었다"고 주장했다.

그는 "몇몇 정치인들이 자신들의 정치적 이해관계를 따져가며 선거구 재획정 민원을 제기한 것은 이해한다고 해도, 겨우 지역 발전의 계기를 마련하고 재도약을 준비하고 있는 우리 상주 시민의 소망을 도외시한 처사라 생각돼 심히 유감"이라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사적 이해관계로 시작된 선거구 획정안은 결코 상주 시민을 위한 것이라 생각하지 않는다"며 "꼭 승리해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유상철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