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프로골퍼 배상문, 코로나19 성금 3천500만원 전달

기사승인 2020.03.09  15:45:34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투데이=홍정인 기자]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활동하는 배상문(34)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자들을 위한 성금 3천500만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에 전달했다.

▲ 프로골퍼 배상문 [사진=올댓스포츠 제공]

배상문은 9일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를 통해 "비록 고국에서 떨어져 미국에서 살고 있지만, 제 고향 대구의 어려움에 부닥친 분들께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기부금은 사회보호시설 폐쇄로 고통받는 대구·경북지역의 아동, 노인, 장애인 등 저소득 가정을 위한 물품 키트 제작과 배포에 주로 사용할 계획"이며 "피해 극복을 위해 수고하는 의료진에 도시락과 마스크 등 물품 지원도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홍정인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