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코로나19] 사망 208명·완치 7천117명‥수도권 15명·검역 4명 추가

기사승인 2020.04.10  10:41:19

공유
default_news_ad1

- 신규확진 27명, 총 1만450명…50일만에 하루 20명대로

[서울투데이=이미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국내에서 확인된 사망자는 10일 기준 총 208명이다. 전날 같은 시각보다 4명 늘었다.

지금까지 완치해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전날 144명이 늘어 총 7천117명이 됐다.

확진자는 총 1만450명으로 집계됐다. 해외 유입 사례와 수도권 지역사회 감염이 계속 확인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27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20명대로 떨어진 것은 방대본 발표 기준인 2월 20일 이후 50일 만이다. 다만 방대본이 지금까지 환자 통계 기준을 세 차례에 걸쳐 변경해 정확한 비교는 어렵다.

신규 확진자는 2월18일 31번 확진자가 발생한 후 같은 달 19일 34명, 20일 16명을 기록했다.

이후 신천지대구교회 '슈퍼전파' 사건이 본격화되면서 하루 수백명씩 발생하다 최근에는 50명 안팎을 유지해왔다. 이달 6일과 7일 신규 확진자는 각각 47명, 8일 53명, 9일은 39명이었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15명은 수도권에서 나왔다. 입국자 중 확진이 이어지면서 서울에서 5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고, 경기에서 의정부성모병원 집단발병 사례 등으로 9명이 새로 확진됐다. 인천에서는 1명이 추가됐다.

대구의 신규 확진자는 0명이다. 대구 지역 첫 확진자인 31번 환자가 나온 이후 52일 만이다.

그 외 경북에서 7명, 부산에서 1명이 추가됐다. 공항 검역 과정에서 확진된 사람은 4명이다.

한편 신규 확진자 중 5명은 해외 유입, 22명은 지역사회에서 발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이미영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