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中, 첫 화성탐사선 '톈원 1호' 발사

기사승인 2020.07.23  14:30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투데이=유상철 기자] 중국 첫 화성탐사선 '톈원(天問)-1호'가 발사됐다.

▲ 중국의 첫 화성 탐사선 톈원(天問)-1호를 운반할 창정(長征)-5 Y4 로켓이 23일 하이난성의 원창 우주발사장 발사대를 이륙하고 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23일 낮 12시41분(현지시간) 하이난(海南) 원창 우주발사장에서 첫 화성탐사선 톈원(天問)-1호를 쏘아 올렸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톈원 1호는 중국 최대의 운반 로켓인 창정(長征) 5호에 탑재됐다.

중국은 이번 발사로 화성 궤도 비행부터 착륙, 탐사까지 임무를 한꺼번에 수행할 계획이다. 탐사선은 화성 표면의 샘플을 채취해 지구로 가져올 예정이다.

이 탐사선은 궤도선과 로버로 구성됐다. 착륙 후 로버가 지구와 통신하며 궤도선의 도움을 받아 화성 표면을 탐사한다.

지금까지 화성 착륙에 성공한 나라는 미국과 구소련밖에 없다.

톈원 1호의 화성 탐사 임무는 중국이 우주 강국으로 가는 길의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으로 보인다.

유상철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