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코로나19] 신규 629명, 닷새만에 600명대‥오늘부터 65~74세 예방접종

기사승인 2021.05.27  10:33

공유
default_news_ad1

- 지역발생 620명, 해외유입 9명…전국 지역발생 중 수도권 66.8%

2차 누적 접종 201만2919명, 전국민 대비 3.9%…1차 접종률 7.8%

[서울투데이=이미영 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7일 0시 기준 629명 발생했다. 이는 전날 707명 대비 78명 감소한 규모다. 검사량이 줄어드는 주말 효과가 걷혔는데도 확진자 규모가 즐었다.

▲ 서울 강남구보건소에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자료사진]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이날 신규 확진자 중 지역발생 사례는 629명, 해외유입 사례는 9명으로 나타났다. 1주간 지역 일평균 확진자는 576.4명으로 전날 576.3명보다 0.1명 증가했다.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자는 전일보다 8만7165명 증가해 누적 1차 접종자는 403만744명을 기록했다. 통계청 2020년 12월 말 주민등록인구현황 5134만9116명 대비 7.8%이다.

2차 누적 접종자는 6만5936명 늘어난 201만2919명을 기록해 전국민 중 3.9%가 접종을 마친 것으로 나타났다.

방역당국은 이날부터 전국에 거주하는 만 65~74세 고령층 약 513만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한다. 예방접종 사전예약을 마친 경우라면 자신이 선택한 위탁의료기관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하게 된다. 만성중증호흡기질환자 1만2000여명도 이날부터 백신을 맞는다.

◇ 코로나19 지역발생 620명, 해외유입 9명…수도권 비중 66.8%

이날 신규 확진자 629명 중 지역발생 사례는 620명, 해외유입 사례는 9명을 기록했다. 누적 확진자는 13만8311명이다. 수도권 지역 발생은 414명(서울 216명, 경기 168명, 인천 30명)으로 전체의 66.8%를 차지했다.

신규 진단검사 수는 7만7376건을 기록했다.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자는 3만4463명으로, 이중 확진자 122명을 확인했다. 비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에서는 검사자 6678명 중 6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사망자는 3명 늘어난 1943명, 치명률은 1.40%를 기록했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3명 증가한 154명, 격리해제자는 606명 늘어난 누적 12만8180명이었다. 격리치료 중인 환자는 28명 증가한 8188명으로 나타났다.

신규 확진자 629명(해외 9명)의 지역별 발생 현황은 서울 218명(해외 2명), 부산 18명, 대구 27명, 인천 30명, 광주 15명, 대전 23명, 울산 6명, 세종 8명, 경기 170명(해외 2명), 강원 7명, 충북 9명, 충남 17명, 전북 6명, 전남 16명, 경북 12명(해외 2명), 경남 18명, 제주 26명, 검역 3명이다.

0시 기준 신규 확진자 발생 추이는 5월 14일부터 27일까지(2주간) '747→681→610→619→528→654→646→561→666→585→530→516→707→629명'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해외유입 사례를 제외한 지역발생 확진자 추이는 '729→661→572→597→505→637→619→542→633→570→505→481→684→620명'을 기록했다.

◇ 2차 누적 접종 201만2919명, 전국민 대비 3.9%…1차 접종률은 7.8%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백신 1차 신규 접종자는 8만7165명을 기록했다. 누적 1차 접종자는 403만744명으로 통계청 2020년 12월 말 주민등록인구현황 5134만9116명 대비 7.8%를 나타냈다. 2차 신규 접종자는 6만5936명으로 누적 접종 201만2919명을 기록했다. 전국민 대비 3.9% 수준이다.

백신별로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 누적 207만3793명, 화이자 백신 1차 접종 누적 195만6951명이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경우 오는 이날부터 65~74세 신규 1차 접종을 시작했다. 이외 60~64세 연령층 등 접종은 6월 7일부터 19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화이자 백신은 지난 22일부터 75세 이상 노인 1차 접종을 재개했다. 화이자 백신 1차 접종자는 신규 8만3918명이다. 백신별 접종 대상자 대비 1차 접종률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76.7%, 화이자 백신이 52.5%다.

이미영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