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숙대, 김건희 '석사 논문 표절' 의혹‥"필요한 조치 논의 예정"

기사승인 2021.12.28  19:15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투데이=이미영 기자] 숙명여대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씨의 석사 학위 논문 표절 의혹 관련해 조치를 논의할 예정이다.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 씨. [자료사진]

숙명여대 관계자는 29일 "전례가 없는 상황에 대해 (사실관계) 파악 중"이라며 "이른 시일 내에 검토해 필요한 조치를 논의하겠다"고 말했다.

한 언론은 전날 김씨가 1999년 숙대 교육대학원에서 미술교육학 석사 학위를 수여할 당시 제출한 '파울 클레의 회화의 특성에 관한 연구' 논문 총 48페이지 중 43페이지에서 표절 흔적이 있었다며 의혹을 제기했다.

참고문헌에 기록되지 않은 80~90년대 파울 클레 관련 책과 논문 4개를 직접 추가해 표절심의 프로그램인 '카피 킬러'로 검증하자 표절률이 42%까지 치솟았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국민의힘 선대위 최지현 수석부대변인은 "1999년 석사 논문을 현재의 연구윤리 기준을 적용해 해당 대학의 정식 조사가 아닌 약식 방법인 '카피킬러'로 다른 조건까지 넣어 산출한 것"이라며 "정확하지 않다"고 반박했다.

이미영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