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박근혜, 24일 오전 퇴원‥곧바로 대구 달성군 사저 입주

기사승인 2022.03.22  18:03

공유
default_news_ad1

- '퇴원·사저 도착' 두 차례 메시지 낼 듯···'尹 당선인 향한 메시지' 주목

서울투데이=유상철 기자] 박근혜 전 대통령이 오는 24일 오전 퇴원해 대구 달성군에 마련된 사저로 입주한다.

▲ 박근혜 전 대통령이 특별사면 후 입원 중인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정문 앞에 박 전 대통령의 쾌유를 기원하는 현수막이 붙어 있다. [뉴스1]

22일 박 전 대통령 측 유영하 변호사에 따르면 박 전 대통령은 24일 오전 8시30분쯤 서울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퇴원해 곧바로 대구 달성군 사저로 이동한다.

박 전 대통령은 퇴원할 때 간단한 인사말을 하고, 달성군 사저에 도착했을 때 한 번 더 메시지를 낼 예정이다.

지난해 12월24일 특별사면이 결정된 박 전 대통령은 허리디스크와 어깨 등 지병 악화로 삼성서울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았다.

최근 건강 상태가 상당히 호전되면서 병원으로부터 퇴원 권고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박 전 대통령은 지난 5일 병원 인근 투표소에서 사전투표를 하기도 했다.

정치권에서는 박 전 대통령이 퇴원 당일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과 관련한 메시지를 내놓을 지에 주목하고 있다.

윤 당선인이 직접 대구로 내려가 박 전 대통령을 예방할 가능성도 제기된다.

▲ 박근혜 전 대통령이 특별사면 후 입원 중인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정문 앞에 박 전 대통령의 석방 환영 및 쾌유를 기원하는 화환. [뉴스1]

유상철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