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6·1 지방선거] 송영길 37.6%-오세훈 55.9%‥서울서 민주 31%-국힘 50.2%

기사승인 2022.05.23  17:53

공유
default_news_ad1

- 한달전 대비 吳 6.2%p↑, 宋 0.7%p↑···국힘 11.5%p↑, 민주 6.8%p↓

지선 안정론 53.5%>견제론 40.9%···교육감 조희연-조전혁-박선영 순

[서울투데이=유상철 기자] 서울시장 선거에서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가 송영길 민주당 후보를 오차범위를 넘어 앞서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3일 나왔다.

▲ 21일 서울 상암동 월드컵공원 일대에서 열린 2022서울신문 마라톤대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와 국민의 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가 인사를 나누고 있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TBS 의뢰로 지난 20~21일 양일간 서울 거주 만 18세 이상 남녀 1002명을 대상으로 서울시장 후보로 누구를 지지하는지 물은 결과 오 후보는 55.9%를 기록해 송 후보(37.6%)를 오차범위(±3.1%p)를 밖에서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약 한 달 전(4월22~23일) 같은 조사와 비교하면 오 후보는 49.7%에서 6.2%p 올랐고, 송 후보는 36.9%에서 0.7%p 상승했다.

정당 지지율은 국민의힘이 50.2%로 민주당(31%)을 크게 앞섰다. 지난 조사와 비교하면 국민의힘은 38.7%에서 11.5%p 급등했고, 민주당은 37.8%에서 6.8%p 하락했다.

지방선거에서 새 정부의 안정적 운영을 위해 국민의힘 후보를 지지한다는 답변은 53.5%, 새 정부의 독주를 견제하기 위해 민주당 등 다른 정당 후보를 지지한다는 답변은 40.9%를 기록했다.

서울시 교육감 선거는 조희연 후보가 27.4%로 조전혁(20.6%), 박선영(11%) 후보에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100% 무선 자동응답 전화 조사(ARS)로 실시했다. 응답률은 6%로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를 참조하면 된다.

유상철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