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야산서 '산양삼 30뿌리' 훔친 60대 입건‥"등산하다 보여서"

기사승인 2022.05.23  19:24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투데이=김선일 기자] 충북 청주상당경찰서는 재배 중인 산양삼을 훔친 혐의(절도)로 60대 남성 A씨를 입건, 조사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 산양삼 [자료사진]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4일 오후 1시30분쯤 상당구 가덕면 한계리 한 야산에서 산양삼 30여뿌리(300만원 상당)를 훔친 혐의다.

A씨는 산양삼 영농조합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그는 경찰에서 "등산하는 과정에서 삼이 보여 뽑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한 뒤 사건을 검찰에 넘길 예정이다.

김선일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