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9일, 중부 최대 350㎜ 폭우 계속‥남부는 폭염·열대야

기사승인 2022.08.08  19:10

공유
default_news_ad1

- 전국 평균 아침 최저 24~28도, 낮 최고 27~35도

10일까지 서울 250㎜, 강원·충청 350㎜ 폭우

[서울투데이=홍정인 기자] 화요일인 9일에도 수도권 등 중부지방에 최대 350㎜ 이상 폭우가 쏟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그러나 남부와 제주 지역은 체감온도가 최대 36도까지 오르는 무더위가 전망된다.

8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부터 오는 10일까지 정체전선(장마전선) 영향으로 수도권과 강원 내륙·산지, 충청 북부, 경북 북서 내륙에 100~250㎜의 비가 내리겠다. 강원 남부 내륙·산지, 충청 북부엔 350㎜ 이상 쏟아지겠다.

강원 동해안과 충청 남부, 경북 북부(북서 내륙 제외), 서해5도엔 50~100㎜, 전북과 울릉도·독도, 경북 남부엔 20~80㎜ 비가 올 수 있다.

남북으로 폭이 좁고 동서로 긴 비구름대 특성 때문에 시간당 최대 50~80㎜의 강한 비가 내릴 수 있어 대비가 필요하다.

기상청은 "저지대 침수와 저수지 범람, 급류 피해가 있을 수 있으니 각별히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또 농경지 침수와 농수로 범람, 하수도 역류 가능성도 대비해야 한다고 밝혔다.

북한 황해도·강원도 지역에도 많은 비가 올 수 있어 임진강, 한탄강, 북한강 수위가 급격히 높아질 수 있다.

이날 기상청은 9일 전국 평균 아침 최저기온은 24~28도, 낮 최고기온을 27~35도로 예보했다.

주요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6도 △춘천 25도 △강릉 27도 △대전 26도 △대구 27도 △전주 27도 △광주 26도 △부산 26도 △제주 29도다.

이어 낮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7도 △춘천 29도 △강릉 31도 △대전 29도 △대구 33도 △전주 31도 △광주 32도 △부산 31도 △제주 35도로 예상된다.

제주와 남부 지역은 최고 체감온도가 32~36도까지 올라 무덥겠다.

또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 등에 따르면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확산으로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이 전망된다.

홍정인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