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경찰, 정장선 평택시장 '선거법위반 고발' 사건‥시청 압색

기사승인 2022.08.16  18:00

공유
default_news_ad1

- '정장선 시장 이름 적힌 마카롱 세트 시청 직원에 제공'

[서울투데이=김선일 기자] 정장선 경기 평택시장과 관련된 공직선거법 위반 고발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이 16일 평택시청을 압수수색했다.

▲ 평택시청 대회의실에서 지난달 6일 열린 '민선8기 출범 언론인과의 간담회'에서 정장선 시장이 민선8기 정책방향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평택시]

평택경찰서는 이날 오전 평택시청에 수사관 30여명을 보내 총무과 등 4곳을 압수수색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정 시장과 관련해 접수된 선거법 위반 고발 사건을 수사해왔다.

고발장에는 정 시장이 2020년 6월 직원들에게 마카롱 세트 2600여개를 돌렸다는 내용이 담겼다.

1개 세트에 마카롱 6개가 들어있었고, 포장지에는 정 시장의 이름이 적혔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압수수색을 진행 중인 것은 맞다"면서도 "자세한 수사 상황은 언급할 수 없다"고 말했다.

김선일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side_ad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