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코레일, 서울 지하철 파업에 1·3·4호선 운행시간 감축

기사승인 2022.11.30  11:43

공유
default_news_ad1

- 낮 시간대 운행률 하향 조정 불가피

[서울투데이=이경재 기자] 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서울교통공사노조 파업으로 서울지하철 공동 운행구간의 전체 전동열차 운행이 조정됐다고 30일 밝혔다.

▲ 서울 지하철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노조가 총파업에 돌입한 30일 오전 서울 6호선 삼각지역 승강장에서 시민들이 지하철을 이용하고 있다. 지하철 파업은 1∼8호선 기준으로, 지난 2016년 9월 이후 6년 만이다. [뉴스1]

노선별로 1호선의 평일 운행률은 93.4% 휴일은 95.3%로 조정된다. 3호선(일산선)은 평일 72.0%, 휴일 65.3%며 4호선(안산과천선)은 평일 86.8%, 휴일 82.8% 수준이다.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출근 시간대에는 평소와 같이 운행하나 낮 시간대 등 평상시간에는 운행률이 하향 조정된다는 것이 코레일 측 설명이다.

코레일은 "서울교통공사노조 파업과 전국철도노동조합(철도노조) 태업으로 열차 지연이 예상되니 바쁘신 고객께서는 타 교통수단을 이용해 달라"고 말했다.

이경재 기자 press@sultoday.co.kr

<저작권자 © 서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side_ad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